신차

> 특집 모터쇼 > [2017 IAA] 수컷들의 '워너비 No.1' 아벤타도르 S 로드스터

[2017 IAA] 수컷들의 '워너비 No.1' 아벤타도르 S 로드스터

람보르기니의 플래그십 모델 아벤타도르, 여기에 'S'와 로드스터를 더했다면 무엇이 더 필요할까?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는 12일(현지 시각), 2017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오픈 에어링의 최강자 아벤타도르 S 로드스터를 공개했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 로드스터는 V12 6.5L 자연흡기 엔진으로 740마력의 최고출력을 발휘하며, 정시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데는 3초가 걸리고 최고속도는 350km/h.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과 람보르기니 다이내믹 스티어링은 높은 출력에도 안정적인 주행 성능을 확보한다.

액티브 서스펜션(가변 댐핑) 시스템은 차체의 밸런스를 최적화하고, 노면과의 접지력을 극대화한다. 또한, 액티브 리어 윙은 아벤타도르 대비 다운 포스를 130% 이상 향상시킨다.

실내는 람보르기니의 맞춤형 서비스인 애드 퍼스널(Ad Personal) 프로그램을 통해 5가지로 구성할 수 있다. 알칸타라와 가죽 소재를 이용하며, 하나 혹은 두 가지 컬러로 조합할 수 있다. 루프는 매트 블랙 컬러의 카본 프레임에 블랙 알칸타라가 기본이며, 카본 스킨 패키지를 옵션으로 제공한다. 단, 분리형으로 직접 설치해야 하며, 열었을떄는 프런트 트렁크에 보관할 수 있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CEO 스테파노 도메니칼리(Stefano Domenicali)는 "아벤타도르 S 로드스터는 일반 도로와 트랙 모두에서 앞선 기술과 성능을 토대로 새로운 드라이빙 체감을 선사할 것입니다. 또한, 오픈 에어링 상태에서도 차체의 역동적인 움직임과 탑승자의 안락함을 유지하며, 맞춤형 옵션을 통해 한층 높은 럭셔리함을 제공할 것입니다."라고 전했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 로드스터는 오는 2018년 2월 판매를 시작하며, 가격은 미국 기준 460,247달러(약 5억 1,911만 원)이다.

 

고석연

고석연 기자

nicego@encarmagazine.com

흔들리지 않는 시선,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기사로 한 걸음 가까이 다가가겠습니다.

작성자의 다른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