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샷

> 뉴스 스파이샷 > M4 GTS 긴장해, 재규어 XE SV 프로젝트 8 개발 중

M4 GTS 긴장해, 재규어 XE SV 프로젝트 8 개발 중

재규어가 독일 메이커들이 독주하고 있는 E세그먼트 하드코어 전장에 뛰어든다. 재규어와 랜드로버의 고성능 모델을 전담하고 있는 SVO(Special Vehicle Operations)가 비밀리에 진행한 XE SV 프로젝트 8(XE SV Project 8)의 결과물이 눈앞에 등장했다.

세단과 쿠페라는 형태의 차이는 있지만, BMW M4 GTS를 정조준하고 있다. 곧 데뷔할 AMG C63 R도 경쟁자다.

재규어는 XE SV 프로젝트 8을 2014년 선보인 F-타입 프로젝트 7처럼 소량생산할 예정이다. 정확히 말하면 단 300대만 시장에 나온다.

위장막 안으로 당장에라도 레이스에 참가할 듯 공격적인 에어로 파츠들이 눈에 띈다. 범퍼 좌우, 하단에 커다란 공기 흡입구를 냈고 립스포일러를 붙여 다운포스를 극대화했다.

살짝 솟은 보닛엔 고래처럼 숨구멍을 뚫었는데 그 안쪽으로 V8 5.0L 슈퍼차저 유닛을 품었다. 이 무시무시한 엔진은 재규어 양산 모델 중 가장 높은 600마력을 뿜는다. 최근에 등장한 F-타입 SVR보다도 25마력 더 강력하다.

강력한 출력을 감당하기 위해 구동계는 AWD 하나다. 여기에 특별하게 튜닝된 ZF 8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했다. 서스펜션을 낮추면서 강성을 높이고 브레이크 시스템도 보강했을 것이다.

재규어는 아직 XE SV 프로젝트 8의 성능을 공개하지 않았다. 하지만, F-타입 SVR을 근거로 0-100km/h 가속 시간이 3.5초 수준일 것이란 것 쉽게 예상할 수 있다.

SVO 디렉터인 존 에드워즈(John Edwards)는 "새로운 SVO 모델은 재규어 역사상 가장 극적인 성능의 로드카가 될 것"이라고 말하며 XE SV 프로젝트 8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프로젝트 7과 마찬가지로 코번트리에 있는 SVO 테크니컬 센터에서 수제작 형태로 만들어진다. 참고로 보통의 XE는 자동화된 솔리헐 공장에서 찍어낸다. 둘의 차이가 생각보다 훨씬 크다는 뜻이다. 따라서 값도 상당한 차이를 보일 것이다. 전문가들은 최소 XE S(4만 8,000파운드)보다 2배 이상 비쌀 것으로 전망한다.

박영문

박영문 기자

spyms@encarmagazine.com

부품의 기술적인 결합체가 아닌, 자동차가 지닌 가치의 본질을 탐미하는 감성 에디터입니다.

작성자의 다른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