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정책

> 뉴스 업계 정책 > 한국GM, 쉐보레 말리부 공개 충돌 테스트 실시

한국GM, 쉐보레 말리부 공개 충돌 테스트 실시

main한국지엠은 29일, 인천 부평 기술연구소에 자리한 세이프티 랩에서 미디어들이 모인 가운데 공개 충돌 테스트를 실시했다. 이날 공개한 테스트는 64km/h 정면 40% 옵셋 충돌 테스트로 한국 신차안전도 평가(KNCAP: Korean New Car Assessment Program)와 동일한 조건으로 진행됐다.

한국지엠의 세이프티 랩은 총 5개의 공간으로 구분되어 안전 관련 테스트가 진행된다.

 슬레드 테스트(Sled Test)
차의 완성전 일부 부품을 결함하여 가상의 충격 테스트를 진행

더미 웨어 하우스(Dummy Ware House)
충격 테스트 시 차에 탑승한 더미의 충격 계산 및 유지 보수

DD에어백 전개 테스트(OOP/Airbag Deployment Test)
국내 및 수출국 환경을 재현한 상태에서의 에어백 전개 체크.

차체 강성 및 충격 테스트(Impact & Strength Test)
완성차의 전면, 측면 및 스몰오버랩 등의 충돌 테스트. 각 부품의 강성과 충격 테스트를 진행,

보행자 안전 테스트(Pedestrian Protection Test)
다리와 머리로 나뉘어 보행자의 충격 안전도를 체크.

이날 충돌 테스트를 공개한 신형 말리부에는 포스코에서 생산하는 73%의 고장력강을 사용하며, 사이드 필러를 비롯한 중요 부분에는 1000Mpa의 초고장력강을 사용한다. 설계 단계에서는 1,000만 시간 이상의 시뮬레이션과 2,832 건의 내부 스펙 검증 등을 진행했으며, 더불어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Lane Keep Assist), 저속 및 고속 긴급제동 시스템, 전방 보행자 감지 및 제동 시스템은 지능형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FSR ACC)과 사각지대 경고시스템(SBZA), 전방충돌 경고시스템(FCA), 후측방 경고시스템(RCTA), 전좌석 안전벨트 경고 시스템, 스마트 하이빔 등의 안전장비들은 동급을 넘어서 최근 출시한 신형 그랜저와 비교해서 손색이 없다는 설명이다.

쉐보레 올 뉴 말리부는 국내 Kncap에 앞서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의 스몰 오버랩테스트(Small Overlap Front Test) 등 다섯 개의 충돌 테스트와 전방추돌 방지 부문(Front Crash Prevention)에서 최고 등급을 받았으며, 2016 탑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에 선정된 바 있다. 국내에서도 매년 가장 안전한 차를 선정해 발표한다. 2016 가장 안전한 차는 오는 12월 6일 발표한다.

한국GM 관계자는 “이전 모델보다 안전성을 강화한 신형 말리부가 2016년 신차 안전도 평가에서 1등급을 무리 없이 획득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고석연

고석연 기자

nicego@encarmagazine.com

흔들리지 않는 시선,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기사로 한 걸음 가까이 다가가겠습니다.

작성자의 다른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