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차

> 뉴스 신차 > 제네시스 승용 라인업의 완성 G70, 3,750만 원부터

제네시스 승용 라인업의 완성 G70, 3,750만 원부터

제네시스가 세단 라인업의 마지막 퍼즐인 G70을 국내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지난 1일 현대모터스튜디오에서 공개했다. 가장 다이내믹하며 럭셔리한 제네시스를 표방하는 G70은 우아함과 역동성을 바탕으로 럭셔리 스포츠 세단임을 자처했다. 가격은 2.0 터보가 3,750만 원부터 2.2 디젤이 4,080만 원 그리고 3.3 터보는 4,490만 원부터 시작한다. G70의 온라인 이미지 공개는 15일 출시 이후로 예정되어 있다. 현재는 위의 티저사진 한장이 공식적으로 공개된 사진의 전부다.

제네시스만의 디자인 그리고 컬러로 품격 갖춰

제네시스 G70의 디자인은 한층 품격있고 다이나믹한 모습을 지향한다. 외관 디자인은 ‘역동적인 우아함’이라는 컨셉을 추구하며 운동선수가 온 힘과 정신을 집중해 화살을 손에서 놓은 그 순간처럼 응축된 에너지가 정교하게 발산되는 때의 긴장감과 아름다움을 담았다고 한다.

전면부는 메쉬 타입 대형 크레스트 그릴과 볼륨감 있는 후드로 정지상태에서도 역동성과 강인함을 담아냈다. 측면은 긴 후드, 짧은 프론트 오버행, 미려한 루프라인으로 매끈하게 다듬었다. 후면부는 버선코처럼 살짝 치켜 올라간 트렁크 리드, 날렵한 형상의 범퍼를 적용해 스포티함을 강조했다.

실내는 기능성과 고급감 그리고 수평형 공간구성을 통한 안정감을 위주로 다듬었다. 간결함과 스포티함을 위해 소프트 터치 마감과 고급 내장재, 퀼팅 가죽도어 트림 및 천연 나파가죽을 통해 고급감을 표현했다.

특히 외장컬러는 작고 균일한 알루미늄 입자와 고채도 유색 컬러층을 분리해서 도장하는 신규 공법을 도입해 채도 및 휘도를 극대화하고 넘치는 생동감을 나타내려 했다.

스포티함과 럭셔리한 주행감각을 표방

제네시스 G70의 파워트레인은 2.0 터보, 3.3 터보, 2.2 디젤 등 총 3개가 적용된다. 특히 제네시스 브랜드 최초의 2.2 디젤은 경제성까지 갖춰 소비자들의 선택을 기다린다. 이 가운데 3.3 가솔린 터보는 특별히 ‘G70 스포츠’라는 별도의 명칭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제네시스 G70은 럭셔리 스포츠 세단을 지향하는 만큼 3.3 터보는 정지상태에서 100km/h에 이르는 시간이 4.7초에 불과하다. 또 정차된 상태에서 급가속하더라도 미끄러짐 없이 최대 수준의 동력을 이끌어내는 ‘런치 컨트롤’을 전 모델에 기본 적용해 동력성능을 끌어올린다.

여기에 ‘랙 구동형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 시스템(R-MDPS)’과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을 기본화 해 정교한 핸들링과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더불어 토크 벡터링 시스템과 기계식 차동기어 제한장치도 적용했으며 브렘보 디스크 브레이크도 갖췄다.

편의장비는 고속도로 주행지원(HDA), 9개의 에어백, 액티브 후드 등을 탑재하고 있으며 카카오 인공지능 플랫폼을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기술을 적용했다. 실내 착좌 위치를 하향시켜 차량 무게 중심을 낮춰 주행성능도 끌어올리고 액티브 사운드 시스템도 기본 탑재함으로서 주행감성을 극대화한다.

진동저감을 위해 차체 구조 강성 증대, 흡차음 및 배기계 최적화, 서스펜션 및 차체 접합부 개선, 아웃사이드 미러 형상 및 도어 실링 성능 개선도 이번 G70의 장점이다.

안전성은 현대차의 고급브랜드 제네시스라는 이름에 걸맞게 글로벌 최고수준을 노린다. 각 국가의 안전성 테스트는 최상급을 목표로 개발했으며 이를 위해 환형구조 차체 설계와 차체 주요 부위 듀얼 멤버형 보강구조로 강성을 높이고, 서브프레임 결합부분의 연결부위를 강화함으로서 구동계 강성도 높였다. 엔진룸 내부에는 마름모 형상의 스트럿바를 탑재해 엔진룸의 강성도 높였다.

차체 측면부는 핫스탬핑 공법을 적용하고 차체 구조간 결합력 강화를 위한 구조용 접착제 범위 확대, 비틀림 강성 최대 확보 등으로 높은 골격 강성을 갖추도록 배려했다.

안전성능은 동급 최고 수준인 9개 에어백을 기본 탑재하고 보행자 안전을 위한 액티브 팝업후드를 적용했다. 여기에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후측방 충돌 경고(BCW), 운전자 주의 경고(DAW), 첨단 주행지원 기술(ADAS)이 포함된 ‘제네시스 액티브 세이프티 컨트롤’을 적용했다.

또 EQ900에 있던 ‘스마트 자세 제어 시스템’을 적용했으며 내비게이션은 플로팅 타입 디자인의 8인치 광시야각 스크린으로 높은 시인성을 갖췄다. 정전식 터치 스크린 모니터는 조작성을 여러 매체로부터 이미 인정받은 바 있다.

특히 카카오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 I’의 음성인식을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도 국내 최초로 적용해 주목을 모은다. 이외에도 어라운드 모니터(AVM), 주행 중 후방 영상 디스플레이(DRM), 스포츠 모드 시 시트 볼스터 높이를 자동 상향하는 ‘드라이브 모드 연동 볼스터’, 에코 모드 시 특정조건에서 변속기를 자동으로 중립으로 놓는 ‘에코 코스팅 중립제어’, 전자식 변속레버(SBW) 등으로 주행 편의성을 높였다.

여기에 렉시콘 사운드 시스템을 더함으로서 제네시스 G70의 고급감을 한층 더 살리고 있다.

제네시스 G70의 판매는 15일(금) 출시 이후 시작하며 프라이빗 쇼룸을 통해 출시 전 미리 접해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김경수

김경수 기자

kks@encarmagazine.com

좋은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작성자의 다른글 보기